'완전역상'의 미스테리 ㆍAudio, Photo & Now

오디오쟁이들이 가끔 하는 실수가 스피커의 케이블을 +와 -를 바꾸어 결선하는 것이다.

새로 들인 기기나 케이블에 흥분(?)이 되었거나 단자청소 등을 할 때 닦는데만 집중하여 잠시 정신줄을 놓아 버리는 경우에 발생한다고 한다. 물론 소리도 나고 기기에도 큰 해를 주는 것은 아니지만 스피커 유니트의 운동방향을 반대로 만들어 놓기 때문에 보통의 사용자도 좌우 스피커간에 차이를 알아챌 수 있다. 비근한 예이지만 불어서 내는 소리와 빨아서 내는 소리가 서로 다른 '하모니카'를 생각하면 되겠다.

그런데 어떤 이유에서든 좌,우 스피커 모두의 +,-를 바꾸어 결선하는 경우 즉,  소위 '180도 완전역상'인 경우에는 '황금 귀'가 아닌 이상 알아챌 수 없다는 것이 정설이다.   

어제 글을 올린대로 Tone의 정사장님이 방문하셔서 케이블 세팅까지 해주고 가셨는데, 사진상으로 확인한 결과 통상의 결선과는 다르게 붉은 라인을 (-)에 연결하셨다. 물론 앰프쪽도 같이 그런 경우에는 전혀 문제가 없지만 뒷 편 앰프 단자사진을 보니 앰프쪽은 붉은 라인이 (+)에  제대로 붙어 있다.

'아, 그 큰 비를 맞고 한 밤중에 차를 몰고 오시자마자 작업을 하시느라 경황이 없으셔서 실수를 하셨나보다!'...했는데

그런데 사진에 나와 있지 않은 좌 측 스피커를 보니 역시 같이 반대로 결선이 되어있다.  → 다시 말해 '완전 역상' 상태를 만들어 놓으신 것! 

사장님이 한 두 번 케이블 작업을 하신 것도 아니실테니 스피커 양 쪽 모두의  +,-를 혼동하셨다고 보기에는 설득력이 낮다.  의도된 뭔가가 있다는 생각인데......

혹시 케이블 터미네이션 작업을 하면서 수축튜브의 색이 양쪽이 바뀌어 있어서 앰프쪽과는 일부러 반대로 하신 것인가? 

그것도 아니라면 초보가 알 수 없는 다른 이유가?  

필시 뭔가 이유가 있는 것 같아 궁금해 죽겠는데 '초보들이나 저지르는 실수'라는 사안이라 대놓고 여쭈어 보기도 '거시기'하다.  역시 이번에도 '단도직입적'인 것이 답일까?

아무튼 '완전역상' 상태였다는 전제하에,  분간해 내지 못한 내 귀는 결론적으로 '무죄'이다.

※ 사족 - 아무래도 디지털 테스터기 하나를 장만해야겠다.
위의 미스테리중 하나를 해결할 수도 있을 것이고 진공관의 바이어스 조정이나 집안의 자잘한 전기작업에서도 유용할 듯^^

※ 사족2- 디지털 데스터기를 하나 구입했다. 통전 테스트 결과 이번 미스테리는 정사장님의 자그마한 실수로 결론^^ 뭐든 급하게하면 안된다니깐요.  



Creative Commons License
이 저작물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-비영리-동일조건변경허락 2.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.





덧글

  • 코스마 2009/12/29 22:57 # 삭제 답글

    소너스스픽의 특성상 단자왼쪽이 플러스인데 보통의 스픽들은 일반적 오른쪽이 플러스이니 아마 별생각없이 잘못설치한듯. 사장이 알게되면 뻘쭘할듯하니 넘어가시지요.ㅎㅎ 저도 금번 소너스들이면서 살짝 혼동할뻔했어여.
  • 알라딘 2010/01/01 23:18 #

    국제적 표준이라는 것이 이래서 중요한가봅니다^^ 여러 사람 바보만들 수 있으니깐요.

    암튼 소너스 스피커들만의 극강의 만듦새는 아직도 기억에 생생하군요. 매끈한 바디가 요새 꿀벅지 연예인들 이상이었으니깐요^^
댓글 입력 영역